Music

#You Make My Dreams Come True

What I want, you’ve got
And it might be hard to handle
But like the flame that burns the candle
The candle feeds the flame, yeah yeahWhat I’ve got’s full stock
Of thoughts and dreams that scatter
Then you pull them all together
And how, I can’t explain
Oh yeah, well well you
You make my dreams come true
Well well well you, oh yeah
You make my dreams come trueWell, yeahOn a night when bad dreams become a screamer
When they’re messin’ with a dreamer
I can laugh it in the faceTwist and shout my way out
And wrap yourself around me
‘Cause I ain’t the way you found me
And I’ll never be the same, oh yeahWell ’cause you
You make my dreams come true, oh yeah
Well well well you, ooh ooh
You make my dreams come true, whoa yeahWell listen to this, ohI’m down on the daydream
Oh that sleepwalk should be over by now, I know
Well you, yeah yeah you make my dreams come true, oh yeah
I’ve been waiting for, waiting for you girl, oh yeah
You make my dreams come true
Make, you make, you make
I’ve been waiting for, waiting for you girl
All night
You make my dreams come true, oh whoa whoa
I’ve been waiting for, waiting for, waiting for, waiting for
Waiting for, waiting for, waiting for
(You make my dreams)I’ve been waiting for you girl
(You make my dreams)


누군가의 추천 리스트에서 발견, 500일에 썸머에 나왔던 곡이라는 것을 알게 되고 나니 다시 듣고 보니 그때 보다 더 매력적으로 느껴지는 것은 지난 계절에 서있는 나의 모습때문일까.

영화개봉시의 나는 주인공과 비슷했기 때문이었을까. 책을 여러번 보는 이유와 같이 영화도 마찬가지인 것 같다. 내가 어느 시점에 있는지에 따라 감정과 이해가 달라지는 것 같아서, 다시 볼까 하는 생각이 든다.

짝사랑으로 시작된 그의 마음이 드디어 그녀에게 닿았다는 그 순간의 행복함을 보여주는 부분인데 마치 뮤지컬처럼 장면을 그려내었다. 영화는 2009년이고, 노래는 1980년에 나왔음에도 여전히 리메이크 되면서 이어져 오는 것 같다. 명곡은 시간이 지나도 그 색을 잃지 않는 것 같다.

글리(2016)에서도 나오고, 레디 플레이어 원(2018)에서도, 심지어 작년에는 애니메이션 어글리 돌 OST로 삽입되었다.

덧] 조셉고든래빗이랑 주이 디샤넬의 듀엣. 오래된 친구의 합이 아주 굿굿.